MOBILE@SKKQ94@믿을 수 없는 무게와 착화감

무난한 디자인과 달리 무난하지 않은 무게와 놀라운 착화감   운동화처럼은 아니더라도 진짜 운동화만큼 편안한 구두. 지하철에서 내려 미팅장소까지걷는 그 순간에도, 주차장에서 내려 엘리베이터까지 걷는 그 순간에도, 구두의 딱딱함보단 운동화같은 편안함을…
View Post

SKKQ31_TEST

뻔한 말, 뻔하지 않은 발상 가죽은 왜 인내의 상징이어야만 합니까? 거창하게 들릴 수도 있겠지만 칸투칸은 늘 편견에 맞서 싸워 왔습니다. 신발을, 하물며 등산화를 누가 신어 보지도 않고 인터넷에서 구입하겠냐는 편견,…
View Post

SKKQ94@믿을 수 없는 무게와 착화감

무난한 디자인과 달리 무난하지 않은 무게와 놀라운 착화감   운동화처럼은 아니더라도 진짜 운동화만큼 편안한 구두. 지하철에서 내려 미팅장소까지 걷는 그 순간에도, 주차장에서 내려 엘리베이터까지 걷는 그 순간에도, 구두의 딱딱함보단 운동화같은…
View Post

FQLB88@여름의 크레딧

  발이 열기로 가득한데 기운이 나겠습니까? 자고로 여름엔 열을 빼야 기가 오는 법이라 했습니다. 이열치열의 이치가 열기로 열기를 이기는 것이라는 것에도 열을 다스려 기운을 차린다는 의미 아니겠습니까? 여름 더위의 고비마다 보양식을…
View Post

MOBILE@SPLA04@과감해져도 괜찮다

{SPLA04_REPLY} 데님 팬츠처럼 보이지만 데님이 아닙니다 아웃도어에서 일상 패션이 되기까지, 등산 바지에 주머니 지퍼를 빼고 핏을 교정하고 그렇게 탄생한 바지가 Z208입니다. 아웃도어 기술력이 이번에는 데님 팬츠와 만나 그야말로 세상에서 제일…
View Post